이름
핸드폰번호
자세히보기
이름
핸드폰번호
자세히보기
before&after
DA selfie
DA model
2022-07-02
심상정 "정의당, 왼편에서 문정부 견인할 것 … 대통령 위한 길"

권영길 "심상정 찍는 것, 문재인 정부 대한 사랑의 회초리"

심상정 정의당 대표. © News 1 박세연 기자


(서울=뉴스1) 이우연 기자 = 심상정 정의당 대표는 11일 "정의당은 더불어민주당 왼편에서 문재인 정부가 촛불 정부로서의 소임을 소홀히 하지 않도록 견인하는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며 "그것이 진정으로 문재인 대통령을 위한 길"이라고 했다.

사전투표 마지막 날인 이날 오후 심 대표는 자신의 지역구인 경기 고양 화정역에서 집중 유세를 펼치며 "심상정은 정했는데 정당은 어디를 찍을까, 문 대통령도 좀 지켜드려야 하지 않을까 갈등이 있을 것"이라며 이렇게 말했다.

그는 "왜 선거제도 만들 때 그 제도적인 결함을 보완하지 못 했느냐고 지적한다. 뼈가 아프다"며 "통과된 법을 위헌적이고 탈법적인 법을 무력화시킨 불한당 같은 행태까지를 염두 해놓고 법안을 만들지 못한 것은 저희 책임"이라고 했다.

이어 "민주당이 비례 위성정당에 우리도 함께해야 하지 않겠느냐 했을 때 제가 미래통합당에 대한 명분은 있으나, 대국민 명분이 없지 않냐 이렇게 반문했다"며 "약속해놓고 원칙을 져버리면 국민들이 누구를 믿고 대한민국 정치 기대하느냐고 이야기했다. 제가 잘못했냐"고 되물었다.

그러면서 "시민 여러분께서 좀 더 많은 표를 주셔야 한다"며 "거대 양당보다는 또 다른 지지 기반을 가지고 우리 사회의 개혁을 확실하게 견인할 수 있는 교섭단체 정의당이 훨씬 더 우리 국민들을 위해서 중요하다"고 호소했다.

이날 유세에는 권영길 전 민주노동당(정의당의 전신) 대표도 참석해 힘을 보탰다.

권 전 대표는 "저는 누구보다도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간절히 기도하는 사람"이라며 "바로 그렇기 때문에 문재인 정부를 신랄하게 비판하고 화내기도 하고 있다"고 운을 뗐다.

그러면서 "이제 여러분들은 문재인 정부와 더불어민주당에 대한 회초리를 들어야 한다"며 "심상정에게 표를 찍고 정의당에 표를 찍는 것은 문재인 정부와 민주당에 대한 사랑의 회초리고 국정농단 세력을 심판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0&oid=421&aid=0004580135



추잡스럽네요

 

양심이 1이라도 있다면 감히 저딴소리 못하지